기사입력시간 : 2007-03-02

감을 먹으면 위석(胃石)이..
최근 58세의 한 남성이 배에서 무언가 만져진다며 병원을 찾았다. 4년 전에 위궤양 출혈로 위부분절제술을 받았던 이 남성은 상부 위장관내시경검사를 받은 결과 위석(胃石)이 발견되었다.

근래 홍시를 즐겨먹었다던 남성, 내시경으로 제거하려 했지만 위석이 너무 크고 위전정부를 틀어막고 있어 내시경제거가 불가능해 수술을 받았다.

겨우내 냉장고에 잘 보관해 놓은 홍시는 겨울철 맛난 간식거리.

하지만 위궤양 출혈로 위부분절제술을 받았거나 위암 환자들의 경우 감에 의해서도 위석은 생긴다.

특히 감은 다른 과일에 비해 식이섬유가 높게 있고 또한 떫은 맛을 가지게 하는 탄닌을 함유하고 있기 때문에 이 식이섬유와 탄닌은 응괴가 잘 되어 위석이 잘 생기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감에 있는 탄닌은 주로 떫은 맛이 나는 가운데 부분과 씨 주위에 분포하므로 감을 먹고 싶을 때는 주로 단맛 나는 부위를 주로 먹는 것이 좋으며 한 번에 너무 많이 먹지 않는 것이 좋다.

이처럼 위석은 위내에서 이물질이 지속적으로 축적되어 생기는 돌을 말한다.

위석은 원인물질에 따라 식물위석, 모발위석, 약물위석 등이 흔하며 면, 플라스틱, 종이 등의 이물질을 삼킨 후에도 시간이 경과하면 발생할 수 있다.

식물위석의 경우 감이나 말린 자두에서 처럼 식물섬유가 응집되어 생긴다. 그리고 모발 위석은 정신질환을 앓고 있는 청소년이나 어린이에서 모발을 먹은 후에 모발이 그물망을 형성하여 음식물과 섞여서 생긴다.

그렇다면 위석이 생기면 가장 먼저 느끼는 증상은 무엇이고 왜 몸에 안좋을까?

가장 흔한 증상은 복부 통증이고, 상복부 불쾌감, 복부 종물, 구토나 오심 등이 흔히 발생할 수 있으며 이런 증상으로 인해 식욕부진이나 체중감소도 발생할 수도 있다. 위석이 위에 오랫동안 있는 경우는 위벽이 손상되어 위궤양이나 위출혈이 발생할 수도 있고 이로 인한 빈혈이 생길 수도 있다. 또한 위장관 폐쇄가 발생하여 수술을 시행 받아야 하는 경우도 있다.

위석의 치료는 내시경으로 제거하는 방법, 수술을 시행하는 방법과 제한적으로 약물을 사용하는 방법이 있다.

내시경으로 제거하는 방법으로는 조직겸자나 올가미를 이용하여 위석을 자른 후에 제거하는 방법이 주로 사용되며, 레이저나 간 내 담석제거에 사용하는 전기수압쇄석술을 이용하여 분쇄 후 제거하는 방법 등이 이용되고 있다.

최근에는 내시경을 통하여 위석에 콜라를 주입 후에 위석을 제거하는 방법이 소개되기도 하였다.

약물을 이용한 위석제거 방법으로는 셀룰라제 등의 단백질 분해효소와 콜라를 먹어 위석을 용해하는 방법들이 소개되어 있다. 여러 가지 치료에도 위석의 크기와 성분에 따라 위석이 분쇄되지 않는 경우도 있다. 이런 경우 수술로서 제거하는 방법도 고려해야하겠다.

위에 발생할 수 있는 증상 이외에도 위석이 위를 통하여 소장으로 내려가서 장 폐쇄를 일으킬 수 있으며 이런 경우에도 수술을 요한다.

건양대병원 소화기내과 김선문 교수는 “위 절제술 등 위 수술을 받았거나 위암 환자, 위배출 시간이 지연되어 있는 경우 즉, 갑상선 기능 저하증, 당뇨병성 위마비, 결체 조직 질환, 근육긴장 퇴행 위축 등에서 위석은 생길 수 있어 질환이 있는 경우는 더욱 주의해서 음식을 먹는 것이 좋겠다. 또한 감을 자주 먹는 사람의 경우 상기 증상이 있는 경우는 한 번쯤 위석을 의심하여 상부위장관 내시경을 받아 보는 것이 좋다”고 말한다.

건양대병원 소화기내과 김선문 교수


출처 : 건양대학교병원
  기사입력시간 : 2007-03-02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hang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