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19-08-30

포항 영일만 관광특구 따라 달리는 시티투어

 포항시는 오는 9월 3일부터 포항을 찾는 관광객 및 시민들을 대상으로 지난 8월 12일 경상북도로부터 지정받은 포항 영일만 관광특구 내 관광지를 돌아볼 수 있는 포항관광 시티투어 「영일만 관광특구 코스」를 신설하여 운영한다.




  영일만 관광특구 시티투어 코스는 특구 내 대표적인 관광지인 영일대해수욕장과 환호해맞이공원, 포항운하, 죽도시장, 송림 테마거리를 둘러볼 수 있고, 개관 10주년을 맞은 시립미술관과 지난 7월 개장한「영일만친구 야시장」을 방문할 수 있다.


  시티투어는 공모를 통해 선정된 대행사인 현대고속관광 홈페이지(www.hdair.kr) 혹은 전화(☎278-8500)로 예약할 수 있으며, 요금은 평상시 성인 6,000원, 청소년·수급자·장애인·유공자 및 경로우대 4,000원으로 저렴한 비용으로 알차고 의미 있는 여행이 가능하도록 운영되고 있다. 다가오는 가을여행 주간(9월 12일 ~ 9월 29일)에는 관광활성화를 위해 이용요금의 50%를 할인하여 진행한다.


  포항시는 관광객유치와 시티투어 활성화를 위해 포항 해병대문화축제, 포항국제불빛축제 등 대형 축제 시 시티투어를 연계하여 진행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지역에서 개최되는 전국단위 각종 워크숍과 같은 외부인 초청 행사 시 시티투어를 프로그램에 연계토록 하여 참가자가 관광명소를 둘러보고 나중에 가족과 함께 포항관광에 나설 수 있도록 시티투어를 통한 포항관광 알리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


  포항시 조현율 국제협력관광과장은 “영일만 관광특구 시티투어를 통해 관광자원을 널리 알리고 관광활성화를 통한 지역경제 활력 제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시간 : 2019-08-30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hang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