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19-05-02

2019 포항국제불빛축제 본격 준비 돌입

포항시와 포항문화재단은 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19 포항국제불빛축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포항시 각 부서별 준비상황 보고회를 열어 추진과정을 점검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송경창 부시장 주재로 포항시 부서별 국·실과장과 포항문화재단, 읍면동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각 부서별 축제 추진계획 보고 및 축제장 교통, 안전 등 다방면에서 준비상황을 점검했다.


  포항문화재단에서는 올해 ‘70년의 역사 포항, 희망의 불빛으로 밝히다’라는 주제로 포항시 시 승격 70년을 축하하고 축제의 방향성인 역사성과 대중성 확보를 위한 새로운 스토리라인에 맞는 프로그램 기획과 진행상황에 대해 보고를 하였다. 또한, 지난 2년간의 중심과제인 포항 시민의 능동적 축제 참여를 대폭 확대하는 한편, 시민축제기획단 등에서 제시한 우수 아이디어를 프로그램에 적극 반영하기로 했다.


  특히, 올해는 시승격 70년을 기념하고 시민 및 관광객이 오래도록 기억할 수 있도록 나이아가라 불꽃 연출과 국내 최대 구간(1km) 연화 연출로 이전과 다른 스케일과 스펙타클한 광경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외에도 메인 프로그램인 국제불꽃쇼 당일에는 시민중심존 3,000석을 마련하여 제공할 계획이며 파크 뮤직 페스티벌, 유명 유튜브(Youtube) 크리에이터와 함께하는 프로그램 등 다채로운 콘텐츠를 준비하고 있다.


  일자리경제노동과는 포항사랑상품권 현장판매를 실시하는 등 지역 경제 활성화 방안에 대해, 자원순환과에서는 쓰레기 감량화 계획으로 친환경 행사 유도를 통해 깨끗하고 쾌적한 축제장 조성에 대해 보고했다.


  또한, 안전관리과는 축제기간 전부터 안전관리 실무위원회와 현장 합동 안전점검을 통해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체계 구축을 통해 축제가 안전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를 약속했으며, 교통지원과는 13개소 9,500여대의 임시 주차장 확보와 교통종합상황실 운영과 교통통제 대책을, 이와 연계하여 정보통신과는 관광객의 편의를 도모하기 위한 실시간 주차면수 안내에 대해 보고했다.


  송경창 부시장은 “포항국제불빛축제는 포항의 대표 문화관광축제인 만큼 안전하고 깨끗한 축제, 시민과 함께하는 축제로 성황리에 개최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해달라.”며, “축제기간 동안 지역경제 활성화와 더불어 관광객과 시민이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도록 각 부서에서 준비상황을 면밀히 검토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2019 포항국제불빛축제는 오는 5월 31일부터 6월 2일까지 3일간  형산강체육공원 및 포항운하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기사입력시간 : 2019-05-02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hang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