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18-11-05

포항시, 지진 전문가 자문위원회 출범

포항시는 지난달 31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지진 전문가 자문위원회 출범식’을 개최하고 분야별 자문위원을 위촉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이날 참석한 이정모 경북대 명예교수와 공원식 포항시 의정회장을 비롯한 20여명의 자문위원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향후 시의 방재역량 강화와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위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위촉장을 받은 자문위원들은 전체 회의를 통해 분야별로 시의 선진 지진대응 시스템 구축을 위한 다양한 의견과 아이디어를 나누고, 향후 왕성한 활동을 통해 시의 방재역량을 높이는데 힘을 보태기로 했다.


  ‘포항시 지진 전문가 자문위원회’는 지진 및 방재관련 교수들과 대응연구,응급복구, 이재민구호, 재난심리지원, 자원봉사, 건축물내진, 도시재건 등 분야별 전문가는 물론 지역인사와 피해지역의 주민대표 등 28명이 함께 참여한다.


  자문위원은 지난해 발생한 지진에 대해 다양한 논문과 연구결과를 발표했던 교수진들과 지진 복구현장에서 활동했었던 전문가, 시민들의 심리안정과 피해지역 도시재생에 참여하고 있는 주요 위원들도 포함됐다.

  이들은 ‘포항형 선제적 지진방재 대책’ 추진을 위한 자문과 함께 국가방재교육공원과 트라우마 치유센터 등 방재인프라 건립, 피해지역 특별도시재생, 이재민 장기적 주거안정 등을 위해서도 지속적으로 아이디어 제공과 정보공유를 할 예정이다.


  주민대표로 참여한 김대명 자문위원은 “많은 전문가 분들이 관심을 가져주시고 함께 참여해 주셔서 감사한 마음이다”며 “기존 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다양한 방재대책과 피해주민들을 위한 시책에 자문위원들의 의견이 더해지면 더욱 내실 있게 추진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향후 시는 자문위원회를 통해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추진 중인 주요 방재시책에 대한 의견을 청취하고, 자문위원들의 연구결과와 노하우를 접목하는 한편, 새로운 사업도 발굴하여 선도적으로 추진한다는 각오다.


  또한, 비상연락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시간과 공간의 제약 없이 정보를 공유하고, 주제별 심포지엄과 토론회를 개최하여 자유롭게 의견을 제시하는 등 탄력적으로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지진 전문가 네트워크를 통해서 시민들의 안전과 도시부흥을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가 나올 것.”이라며 “앞으로도 자세를 낮추고 소통하고 경청하는 자세로 지진에 강하고 안전한 도시로 도약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시간 : 2018-11-05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hang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