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17-09-25

추석 슈퍼황금연휴, 포항 구석구석 신나게 놀아보자!

추석 슈퍼 황금연휴가 다가왔다. 자세히 보면 해양관광도시, 오래 보면 예술과 낭만의 도시 포항에서 신나게 놀아보자! 추석연휴 포항의 관광명소는 당신의 생각보다 가까이에 있다.




  포항시는 연휴기간 주요관광지를 개방하고, 다양한 계층의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한 추석맞이 행사와 할인 이벤트를 추진한다. 이를 위해 시는 20일부터 주요 관광지를 점검하고 일제정비를 실시하고 있다.


  국내 유일의 ‘철’을 주제로 한 예술축제, 스틸아트 페스티벌이 지난 23일 개막한 가운데, 10월 1일부터 9일까지 9일간 영일대해수욕장에서 ‘스틸 한가위 한마당’이 펼쳐진다.


  도슨트의 스틸아트 작품설명을 들으며 관람하는 ‘아트워크투어’는 추석 연휴기간중 오전 10시와 오후 2시에 운영된다. 30일과 1일, 7일과 8일에는 아트크루즈 투어와 아트버스투어를 운영한다.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은 영일대 광장에서 마술과 버블 한마당이 열리며, 1일과 6일, 7일에는 스틸거리극과 공연이 펼쳐진다. 이밖에도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들도 준비되어 있다.


  한편, 스틸아트 페스티벌이 열리는 영일대해수욕장은 포항의 대표음식 물회뿐만 아니라 트렌디한 맛집과 카페들이 많다. 최근에는 이색 푸드트럭이 많이 생겼으며, 영일대 누각 맞은편 장미원은 포토존으로 각광받고 있다.


  추석을 맞아 다양한 행사도 마련되어 있다. 영일대해수욕장 해양아카데미에서는 6일과 7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선착순으로 모터보트와 딩기요트 무료체험을 할 수 있다. 영일대 광장(4일~6일)과 호미곶 해맞이광장(4일~7일)에서는 송편·감주 나누기와 한가위 민속놀이 체험도 열린다.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된 포항운하와 죽도시장은 추석연휴기간 빠질 수 없는 여행코스 중 하나다. 크루즈선 탑승료는 성인은 1만원, 소인은 8천원이다. 동해안 5개 시·군민은 20% 할인된다. ‘없는 게 없는 오감만족 전통시장 죽도시장’에는 갖가지 수산물과 함께 다양한 먹거리를 비롯해 각종 TV프로그램에 소개된 맛집들이 즐비하다.

 

  포항 캐릭터해상공원은 30일부터 10월 9일까지 휴무 없이 운영된다. 매일 오후 2시, 8시 9시에는 20분간 음악분수 쇼가 펼쳐진다. 연휴기간 10일 동안 매일 선착순 100명에 VR무료체험 이벤트를 진행하며, 6일과 7일은 레이저쇼도 준비되어 있다.


  또한 연휴기간 중 캐릭터 조형물과 음악분수 등 해상공원에서 찍은 사진과 후기를 홈페이지에 게재하면 13일 추첨을 통해 소정의 경품도 지급한다. 해상공원 입장료는 성인 1,000원 소인 500원 이며, 포항시민과 동해안 5개 시·군민은 20% 할인된다.


  청림해변에서 호미곶 광장까지 호미반도 둘레길(25km)이 9월말경 개통 예정이다. 1코스 연오랑세오녀길(6.1km), 2코스인 선바우길(6.5km), 3코스인 구룡소길(6.5km), 4코스인 호미길(5.3km) 중 관광객들은 선택해서 걸을 수 있다. 이곳에서는 일출뿐만 아니라 아름다운 해넘이도 볼 수 있다. 수려한 자연경관으로 인해 누가 사진을 찍든 작품이 되는 아름다운 해안둘레길이다.


  이밖에도 호미곶과 등대박물관, 구룡포 과메기문화관, 송림테마거리, 연오랑세오녀 테마파크, 시립미술관 등 추석연휴 가족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곳들이 많다. 이번 추석연휴 고민하지 말고 바다, 예술과 낭만 그리고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포항에 놀아보자!

  기사입력시간 : 2017-09-25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hang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