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17-08-07

포항~영덕 간 궤도검측차 운행으로 개통준비 박차!

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는 동해선 포항∼삼척 철도건설사업 구간 중 올해 12월 개통구간인 포항∼영덕(44.1km) 구간의 철도시설 품질·안전성·열차운행 적합성 등을 검증하기 위하여 8월 7일(월)에 궤도검측차를 투입한다고 밝혔다.


 궤도검측차 운행은 궤도분야 공종별 시험으로써 궤도틀림현상을 정확히 분석하고 차량이 안전하게 주행하면서 안락한 승차감을 유지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궤도검측차 운행구간은 포항에서 출발하여 청하에서 영덕까지 100km/h이하의 속도로 통과하며, 운행결과를 분석하여 궤도틀림현상이 발견되면 즉시 보수하여 시설물 검증시험과 영업시운전에 차질이 없도록 철저히 준비할 계획이다.


 김효식 본부장은 “올해 동해선 포항∼영덕 구간의 12월 개통을 위한 준비가 차질 없이 진행 중”이라며, “궤도검측에 이어 시설물검증과 영업시운전을 철저히 시행하여 완벽한 개통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시간 : 2017-08-07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hang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