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16-02-24

2017 세계유산도시기구OWHC 세계총회 조인식





경주시는 24일 오전 10시 알천홀에서 데니스 리카르드 세계유산 도시기구 사무총장이 참석한 가운데 제14차 세계유산 도시기구 세계총회 조인식과 조직위원회 출범식을 개최했다.









 


이날 조직위원회는 최양식 경주시장을 위원장을 중심으로 유관기관, 문화계, 경제계, 언론계 등 50명을 위촉해 출범식을 갖고, 3월 터키 이스탄불시에서 열리는 세계유산도시기구 이사회에 홍보 브로슈어를 배부하는 등 본격적인 홍보에 나섰다.


세계총회 조인식후에는 시청 본관현관에서 세계문화유산의 보존과 전승, 문화유산도시들의 상호협력 방안 등을 담은 경주시 등 우리나라 세계유산도시(13개시)가 함께 공표한 세계문화유산도시 헌장 제막식을 가졌다.


제14차 세계유산도시기구 세계총회는 2017년 10월 31일부터 11월 3일까지 경주 HICO에서 개최된다.


경주시는 2017년 세계총회에서 특별 세션으로 ‘세계유산의 디지털 복원’과 ‘국제 디지털 헤리티지 경주 포럼’ 및 전시를 통해 경주가 문화유산 디지털 복원 도시의 메카임을 재조명하게 된다.


최양식 경주시장은 “세계총회를 개최함으로써 현재 본격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왕경사업과 함께 경주가 세계적인 역사문화 관광도시로 새롭게 도약할 수 있는 전기를 마련하게 됐다”면서 “행사의 성공개최를 위해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언론의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기사입력시간 : 2016-02-24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hang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