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15-01-14

울진군, 동계훈련 메카로 우뚝

울진군(군수 임광원)은 관광비수기인 1월~ 2월 한달간 동계 전지훈련장을 마련해 럭비, 배드민턴, 축구팀 동계훈련 유치로 얼어붙은 지역경제 활성화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번 동계 전지훈련은 초․중 21팀, 고등학교 12팀, 대학 1팀 등 총 34팀의 축구팀이 참가하고 있으며 1월 18일까지 평해․온정․후포축구장에서 훈련을 소화하고 있다.

 


 1월 8일부터 16일까지는 럭비팀(포스코건설팀, 단국대학교팀, 고등부 2팀, 중학교 3팀 등 총 7개팀(160명))들이 스토브리그 등 동계전지훈련을 위해 울진종합운동장 및 보조경기장에서 실시하고 있다.

 


 또한 김천시청(22명)과 시흥시청(8명) 배드민턴 선수들이 지난 6일부터 2월 7일까지 울진군민체육관, 울진남부초등학교 체육관에서 오전에는 자체훈련을 소화하고 야간에는 울진군 배드민턴클럽 동호인들을 지도한다.      



 울진군은 중학교에서 대학팀에 이르기까지 럭비, 축구, 배드민턴 동계훈련을 유치해 40여개 팀 2,000여명의 선수 및 임원, 학부모가 울진에 머물면서 지역경제에 긍정적인 효과를 미칠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울진군 관계자는“훈련기간 동안 경기장 무료개방, 간식 제공과 함께 전지훈련팀의 불편·애로사항을 주기적으로 파악하여 해소할 계획이다”며“앞으로 스포츠마케팅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더 많은 동계 전지훈련팀 유치에 많은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입력시간 : 2015-01-14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hang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