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09-10-13

제10회 포항아트페스티발 열린다

포항예술문화연구소가 주최하고 “포항아트페스티발 운영위원회”가 주관하는 제10회 포항아트페스티발이 2009년 10월 14일부터 18일까지 5일간 시내 중앙상가 일원에서 개최된다.


 



올해 개최되는 포항아트페스티발은 포항 “문화예술의 거리”로 명명된 중앙상가가 지닌 역사와 문화 그리고 환경과 경제적 가치를 새롭게 인식시키기 위하여 지역예술인들이 지역 상인들과 함께 펼치는 아트페스티발이다.


 



올해의 주제는 “소통”이다. 보다 많은 관객과 소통하고 예술인들의 작은 힘이나마 지역경제에 기여하기 위하여 옛 상권의 중심지였던 중앙상가의 상가 쇼윈도우를 갤러리로 활용하고 실개천변에 텐트갤러리와 야외무대를 설치하여 460여명의 지역 예술인들이 참여하는 순수예술 축제를 개최함으로서 중앙상가를 명실상부한 ”문화예술의 거리“로 거듭 나게 하여 잃어가는 상권을 회복하고 시민과 함께 호흡 할 수 있는 축제의 장을 만들고자 한다.


 



상가 상인들은 작품이 전시 될 수 있도록 점포 쇼윈도우를 갤러리로 개방하고 이번 포항아트페스티발에 적극 동조하여 중앙상가를 “문화예술의 거리”로 활성화 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실개천을 따라 15동의 텐트 갤러리가 설치되어 회화, 민화, 서예, 사진, 도예 등 이 전시되고 또 다른 실개천변에는 포항조각가협회원들의 야외 조각전이 펼쳐진다.


 


그리고 포항여성예술인연합회 회원들이 민화그리기, 다도 시연 및 시음, 페이스페인팅 등 10가지 분야에서 온 가족이 함께 줄길 수 있도록 체험관을 개설하며 도예관에서는 도예작가들이 물레를 설치하여 작품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관객들에게 보여주고 직접 제작에 참여 할 수 있게 한다.


 


그리고 매일 저녁 진행되는 서예 퍼포먼스는 서예를 감상하는 또다른 즐거움을 줄 것이며 페스티발 기간 중 우체국에서 육거리 실개천 구간의 중앙상가 전체가 거대한 미술관으로 변모할 예정이다. 실개천을 따라 구, 포라원백화점 앞 광장에 무대와 객석을 설치하여 매일 저녁이면 공연이 이루어진다.


 


10월 14일 개막식과 함께 개막 축하공연이 이루어진다. 너나들이 풍물패의 길놀이로 시작하여 사천판소리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소리꾼 장장일의 축원덕담으로 개막을 축하 하고 성악, 현대무용, 40인조 섹스폰오케스트라의 개막축하공연이 이루어진다.


 


제10회 포항아트페스티발 일정표







































구 분


중앙상가


(우체국 육거리 실개천 구간)


중앙상가 야외무대


(구, 포라원 백화점 앞)


비 고


상 가


윈도우


텐 트


갤러리


야 외


실개천변



10/14 (수)


회 화



사 진


민 화


서 예


도 예


체험관



조 각


공 예


오후7:00 개막 및 축하공연


축하리셉션 (중앙아트센터)



10/15 (목)


오후7:00 피아노와 섹스폰의 올드팜


(파아니스트 최은/섹스폰 서명근)



판소리 흥부가 중 장장일



10/16 (금)


오후7:00 거리 문학제 (포항문인협회)



10/17 (토)


오후7:00 합창제 (포항시립합창단)


오후8:10 국악제 (포항국악협회)



10/18 (일)


오후6:00 포항관악제 (포항음악협회)


  기사입력시간 : 2009-10-13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hang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