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로그인 
 
현재위치 > 포항인터넷신문  
 

제11회영덕대게축제
뉴스일자: 2008-02-25

4월11일부터 13일까지 3일간
 

짙 푸른 동해의 파도를 맞는 영덕은 사시사철 아름다운 곳으로 유명하다.

 

그중에서도 가장 아름다운 때가 4월이다.

 

4월엔 복사꽃과 함께 영덕의 대표적인 특산물이자 세계적인 브랜드로 부상된 영덕대게가 속살이 꽉 차 제맛을 자랑하는 시기로 영덕대게축제가 펼쳐지는 시기다.

 

올해로 제11회를 맞이하는 영덕대게축제는 다가오는 4월11일부터 13일까지 3일간 강구 삼사해상공원과 강구항 일원에서 개최된다.

 

영덕대게원조마을 축원제를 시작으로 개막식행사와 불꽃놀이, 영덕대게 열린음악회 등 여는 마당,

 

영덕대게잡이체험, 영덕대게 경매참여, 바다고기 맨손잡이체험, 영덕대게요리대회, 대게연만들기 체험, 대게잡이어선 승선체험 등 활기찬 축제마당,

 

그리고 관광 축제로 준비가 한창이다.

 

영덕대게는 익히 잘 알려진 바와 같이 몸통에서 뻗어나간 8개의 다리 모양이 대나무처럼 곧다하여 대게라 하며, 한자어로 죽해(竹蟹)라고 한다.

 

서식지는 영덕군 강구면과 축산면 사이 3마일 앞바다의 청정바다 심해의 해양환경이 깨끗한 사니질(沙泥質)에서 서식하며 타 지역의 대게보다는 다리가 길고 속살이 많을 뿐 아니라 맛이 담백하고 쫄깃쫄깃하며 키토산(키틴산)과 타우링산이 다량 함유되어 있으며 담백질 또한 풍부한 건강식품으로서 영덕대게 참맛과 향은 미식가로부터 최고의 사랑을 받는 대게중의 명품이다.

 

또한 영덕대게는 고려 태조대왕께 진상된 이래 천년간 변함없는 그 맛과 향은 이제 한국의 명품을 넘어 세계적 명품으로 자리매김되고 있다.

 

한편 영덕은 산과 바다가 어우러진 고장이라 4월이 되면, 바다에는 영덕대게, 산과 계곡 구비구비 복숭아, 배, 사과 과수원이 온 산야에 덮인다.

 

항간에는 영덕의 봄은 풍요의 바다와 수줍은 처녀의 볼처럼 연분홍의 꽃들이 장관을 이루는 영남의 무릉도원 중 한곳이라고들 한다.

 

이에 멀리 서울뿐만 아니라 전국 각지서 연인과 가족끼리 멋(볼거리)과 맛(먹거리)을 찾아 영덕을 방문키도 하는데 2008년 4월에는 온 가족이 영덕으로 봄나들이를 하면 새로운 추억을 만끽할 수 있다



김충남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섹션 목록으로

<저작권자ⓒphn.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포항시, 지역경 ...
조업 중 인양한 ...
동해안 따라 특 ...
포항 지역기업 ...
 
유저리뷰
포항시, 지 ...
조업 중 인 ...
동해안 따 ...
포항 지역 ...
포항시, 영일만 관광특구 지정을 위...
포항시, 지역경제 어렵고 소비 위축
지진피해주택 재건축에 따른 주민분...
지진원인 지열발전소에 대한 지역차...
포항시, 지진 땅밀림 상시 모니터링
송유관 뚫어 기름 5억 원 상당 훔친 ...
포항 지역기업 동남아 시장 진출 지...
조업 중 인양한 해양쓰레기, 삽니다!
흥해읍 농가에 바나나와 한라봉 묘목...
제8회 모유수유사진공모전 시상식 및...
   회사소개 | 공지사항 | 취재제보 | 독자투고 | 광고문의 | 업무제휴 | 인트라넷 | 이용약관 | 기사등록법    대표전화 : 050-2424-0011   편집문의 : 054-277-8060
Copyright ⓒ 2006 포항인터넷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포항인터넷방송에게 있습니다.
제호 : 포항인터넷방송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038호 | 등록일 : 2007년 9월 4일 | 주소 : 경북 포항시 남구 대도동 63-9번지 | 발행인 : 이우식 | 편집인 : 이성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