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로그인 
 
현재위치 > 포항뉴스 > 포항권 뉴스 > 경제  
 

창립 45주년 포스코, ‘사랑 받는 기업’재탄생 다짐
뉴스일자: 2013-03-30

기념식후 봉사 활동 펼치며 지역사회와 화합에 나서
 
오는 4월 1일 창립 45주년을 맞는 포스코 전임직원이 ‘새로운 출발 다짐’을 선언하며 글로벌 경기침체로 인한 위기를 극복하고 ‘사랑받는기업’으로 거듭나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29일 광양 백운아트홀에서 열린 포스코 창립 45주년 창립기념식에는 정준양 회장 및 임직원 8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김희 그룹리더(女)와 유달산 씨가 낭독한 ‘새로운 출발을 위한 우리의 다짐’(선언문 별첨)에는 지난 45년간 국민을 비롯한 많은 이해관계자들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현재의 글로벌 위기상황을 슬기롭게 극복하고 명실공히 ‘사랑받는기업’으로 거듭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특히 제철보국(製鐵保國)이라는 사명감으로 창립된 회사에 걸맞게 이해관계자와 동반성장하고, 건강하고 행복한 사회를 만드는 데 앞장서는 기업시민으로서 책무를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임직원 대표의 이와 같은 다짐에 정준양 회장은 “임직원 여러분들의 다짐에 감사하며 이 작은 감사가 행복의 홀씨가 되어 가정, 일터, 사회 전체가 행복으로 충만하길 희망한다”는 문자메시지를 전임직원에게 전송했다.

정 회장은 이어진 기념사에서도 최근 어려운 경영환경을 극복하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반영한 듯 시종일관 긴장된 어조로 결연함을 보였다.

정 회장은 “제철소가 있어야 국가 근대화에 성공할 수 있다는 박정희 대통령의 일념과 기획에 의해 포스코가 탄생했다”는 박태준 명예회장의 마지막 연설을 상기하면서 “지난 45년간 창업세대들이 쌓아올린 유산이 현재 포스코의 이름값으로 가등기된 것이나 마찬가지이므로 현재 철강업계 리더라고 오만에 빠지거나 안주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특히, “이 시대가 요구하고 있는 창조경제가 무(無)에서 유(有)를 창조한 포스코의 창업정신과 다르지 않으므로, 창업정신으로 재무장해 영원한 글로벌 No.1 철강사라는 시대적 과업을 완수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정 회장은 또한 “현재 추진중인 감사나눔 활동은 지난 45년간 전승해온 포스코의 희생정신과 소명의식이 업그레이드된 버전”이라며 “동료와 가족, 외주파트너사, 지역사회 등 이해관계자 모두에게 치유와 건강, 화합, 행복을 만들어내는 원동력으로 삼자”고 덧붙였다.

정 회장의 이와 같은 의지는 현재 포스코가 WSD에서 발표한 세계에서 가장 경쟁력 있는 철강사 4년 연속 1위, 메이저 철강사중 영업이익률 1위, 글로벌 철강업계 시가총액 1위 등을 기록하며 세계 철강업계에서 경쟁사들을 압도하고 있지만, 세계 경기침체와 철강산업의 불황에서 자칫 방심하면 글로벌 레이스에서 낙오할 수밖에 없다는 위기의식을 반영한 것으로 풀이된다.

또한, 창업기부터 받아온 이해관계자들의 따뜻한 성원에 감사하며 공기업보다 효율적이고 여타 민간기업보다 훨씬 투명한 포스코 경영의 전형을 만들어 지속 성장하면서도 사회와 상생하겠다는 의지를 밝힌 것이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포스코패밀리의 성장과 발전에 공을 세운 임직원 12명에게 포스코패밀리대상을 수여해 포스코패밀리의 화합과 결속을 다지기도 했다.

기념식에 앞서 백운아트홀 로비에서는 포항지역의 감사나눔 사례 전시회를 열고 감사나눔의 필요성과 효과에 대해 직원들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행운권 추첨을 통해 선정된 직원들에게는 정준양 회장이 주인된 마음으로 회사와 동료를 위해 역량을 다하고 헌신하는 것에 감사하는 내용을 담은 친필 감사카드(문구 별첨)와 행운의 네잎클로버(그림 첨부)를 전달하기도 했다.

기념식이 끝나고 정준양 회장을 비롯한 임원과 근로자위원들은 광양시 광영동 어린이놀이터를 찾아 놀이기구 페인트 도색 및 정비를 실시했고 서울 지역 임원들은 신내요양원을 찾아 꽃밭 조성 봉사활동을 벌이며 지역사회와의 화합을 다졌다.

한편, 창립 기념식장에 직접 참석하지 못하는 국내외 포스코 패밀리 직원들을 위해 사내 인트라넷을 통해 생중계 되는 창립기념식 영상을 보며 회사창립 기념 축하메시지를 실시간으로 온라인상에서 나눌 수 있는 소통의 장도 마련됐다.




박태윤기자 (press@phn.kr)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경제섹션 목록으로

<저작권자ⓒpohang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7월 말부터 포항 ...
포항시의회, 제8 ...
㈜포스코케미칼, ...
「철강산업 재도 ...
 
7월 말부터 ...
포항시의회 ...
㈜포스코케 ...
「철강산업 ...
7월 말부터 포항 하늘 길 다시 열린...
이강덕 포항시장, 민선7기 2년 성과...
포항시의회, 제8대 후반기 원 구성 ...
㈜포스코케미칼, 포항블루밸리 국가...
포스텍 「인공지능대학원, 인공지능...
‘형산강 야외물놀이장’ 7월 1일 개...
포항시, 기업위기관리 지원으로 위기...
「철강산업 재도약 기술개발사업」 ...
‘포항시-포스코, 디지털 뉴딜’ 업...
포항시, ‘의과대학 유치’ 본격 시...
   회사소개 | 공지사항 | 취재제보 | 독자투고 | 광고문의 | 업무제휴 | 인트라넷 | 이용약관 | 기사등록법    대표전화 : 050-2424-0011   편집문의 : 054-277-8060
Copyright ⓒ 2006 포항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포항뉴스에게 있습니다.
제호 : 포항뉴스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038호 | 등록일 : 2007년 02월21일 | 주소 : 경북 포항시 남구 오천읍 기림로 1987 | 발행인 : 이우식 | 편집인 : 박태호
포항 포항공대 포항시청 포항날씨 포항교차로 포항스틸러스 포항시외버스터미널 포항시 포항펜션 포항소식 포항제철 cgv포항 포항뉴스 포항공과대학교 포스텍 포항대학 한동대 포항사랑 포항시여행정보 포항시의회 호미곶 구룡포 포항MBC 포항21 포항엔 INEWS 포항인터넷방송 포항방송 포항시정신문 경북일보 인터넷언론사협회 이우식 포은문화연구회 죽도시장 형산강 불꽃놀이 하이브코리아 hivekorea pohang news 오천 흥해 죽장 영일만